북 고강도 도발 시 대응 경고
"무슨 일 일어날지 지켜보자"
한겨레
한겨레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4일(현지시간) 북한의 '성탄선물'에 대한 질문에 "아주 성공적으로 처리할 것"이라면서도 "무슨 일이 일어날지 지켜보자"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플로리다주 마러라고 리조트에서 성탄절 맞이 장병과의 영상 통화를 한 뒤 취재진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북한이 장거리미사일을 시험발사할 경우에 대한 추가 질문이 나오자 "무슨 일이 일어날지 지켜볼 것"이라고 거듭 강조하면서 "아마도 좋은 선물일 수도 있다"면서 꽃병 같은 선물일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이 고강도 도발에 나설 경우 상응하는 대응을 할 것이라는 경고 메시지를 보내면서도 실제 북한이 어떤 선택을 할지 지켜보겠다는 계획을 천명한 것으로 풀이된다.

북한은 연말을 앞두고 대미압박을 높여가며 성탄 선물을 공언한 상태다. 이를 두고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나 핵심기술이 같은 위성탑재 장거리 로켓 발사에 나설 것이라는 전망과 미국을 크게 자극할 만한 도발은 하지 않을 것이라는 관측이 엇갈리고 있다. 연합뉴스